전력기술-남동발전, 감사 역량 공유 ‘맞손’
상태바
전력기술-남동발전, 감사 역량 공유 ‘맞손’
  • 유희수 기자
  • 승인 2021.06.15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부패·청렴 공동협력 반부패·공정개혁 노하우 공유
한국전력기술 정일순 상임감사(사진 왼쪽)와 한국남동발전 김봉철 상임감사위원(사진 오른쪽)이 내부감사 업무교류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전력기술 정일순 상임감사(사진 왼쪽)와 한국남동발전 김봉철 상임감사위원(사진 오른쪽)이 내부감사 업무교류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내 유일의 전력분야 설계회사인 한국전력기술과 국내 대표 화력발전회사인 한국남동발전이 반부패 청산 및 청렴 정책을 위해 맞손을 잡았다.

한국전력기술(사장 김성암)과 한국남동발전은 15일 전력기술 김천 본사에서 전력기술 정일순 상임감사와 남동발전 김봉철 상임감사위원을 비롯 양사 감사업무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감사역량 강화 및 반부패·청렴 정책 공동협력을 위한 내부감사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공공기관으로서의 특화된 내부감사 운영 노하우 및 우수사례 공유 등을 통해 감사역량을 제고하는데 협력키로 했다.

또한 청렴·반부패 우수시책 공유를 통해 청렴생태계 확산을 위한 노력하고, 기관 간 감사 인력의 교류, 공동 감사반 구성 등을 통해 교차 감사도 수행해 노하우 등을 교환할 계획이다.

전력기술 정일순 감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양 기관이 서로의 장점을 십분 발휘하고 공유해, 부패인식지수 세계 20위권 도약을 목표로 하는 정부의 반부패?공정개혁 정책 이행을 선도하는 대표 공공기관으로 자리매김해 나가겠다”는 각오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