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산업진흥회, EU EASE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전기산업진흥회, EU EASE 업무협약 체결
  • 이석우 기자
  • 승인 2021.07.05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OEMA, 해외 에너지 분야 유관기관과 네트워크 구축
국내 ESS 업계 미주, 유럽 진출 확대 상호 협력 강화

한국전기산업진흥회(회장 구자균)는 EASE*(유럽에너지저장협회, European Association for Storage of Energy)와 네트워크 구축 및 해외진출 기반 조성을 위하여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2011년에 설립된 EASE(사무총장 Patrick Clerens)는 벨기에 브뤼셀에 위치한 유럽에너지저장협회로, 유틸리티, 기술 공급 업체, 연구 기관, 송배전 시스템 운영자를 포함한 50개 이상의 회원을 대표하는 단체이다.

금번 업무협약 체결을 계기로 양 단체 간 ESS 분야의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ESS 산업 생태계 및 글로벌 경쟁력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며, 특히 세미나 교류 및 전시회를 개최하여 정보교환, 프로젝트 발굴 등의 상호협력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업무협약 주요 내용으로는 상호 관심 주제에 대한 정보 교환 및 협력 / 공동 행사 참여 / 발전, 배전 및 ESS 시장 관련 저장기술 이슈를 다루는 워킹그룹 연계 / 웹 사이트의 교차 링크 등이 있다.

KOEMA-EASE, 비대면 업무협약(MOU) 체결 협약서.
KOEMA-EASE, 비대면 업무협약(MOU) 체결 협약서.

향후, 2050년까지 탄소배출을 제로로 하는 EU의 탄소중립 정책에서 ESS 역할과 재생 가능한 저탄소 미래로의 전환을 가능케 하는 핵심 요소인 ESS 관련 새로운 아이디어를 공유해나가기로 했으며, EASE의 기 구축된 유럽 플랫폼을 통해 풍력 및 태양광, 스마트그리드, 전기차, 스마트 시티 등 여러 에너지 분야 기술 로드맵 개발과 연구 활동을 강화해나갈 예정이다.

한편, 한국전기산업진흥회는 지난 달, ESA(미국에너지저장협회, Energy Storage Association) 멤버십에 가입하여 ESA와 비즈니스 촉진강화 및 ESS 정책, 기술 및 시장의 최신 소식(웹세미나, 뉴스레터 및 산업연구 정보 등)을 제공받아 북미 ESS 시장 진출을 추진하는 진흥회 회원사에게 안내할 예정이다.

200명 이상의 회원을 보유한 ESA(대표 Kiran Kumaraswamy)는 ESS 산업을 통해 보다 탄력·효율적으로 지속 가능한 전력계통의 운영을 위하여 ESS 분야에 주력하는 국가 무역 협회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