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지질자원연구원, 지진분야 기술 협약서 체결
상태바
한수원-지질자원연구원, 지진분야 기술 협약서 체결
  • 신동희 기자
  • 승인 2021.07.23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진조기경보시스템 구축 원전 지진대응 역량 강화
한수원은 지질자원연구원과 '원전 지진조기경보시스템 기술협력' MOU를 체결했다. 권헌우 한수원 구조기술처장이 한수원 본사에서 화상으로 협약을 체결한 뒤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모습.   사진 = 한수원 홍보실
한수원은 지질자원연구원과 '원전 지진조기경보시스템 기술협력' MOU를 체결했다. 권헌우 한수원 구조기술처장이 한수원 본사에서 화상으로 협약을 체결한 뒤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모습. 사진 = 한수원 홍보실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이 23일 원전의 지진대응 역량 강화를 위해 한국지질자원연구원(이하 KIGAM)과 ‘원전 지진조기경보시스템 기술협력’ MOU를 체결했다.

원전 지진조기경보시스템(EEWS, Earthquake Early Warning System)은 지진발생시 피해예상지역에 최단시간(수 초) 내 지진경보(지진규모, 발전소 안전상태, 대응요령 등)를 제공하는 시스템이다.

지질자원연구원은 지질·지진분야 전문 연구기관으로, 이번 기술협력을 통해 한수원은 원자력발전소의 지진관측자료를 KIGAM과 실시간으로 공유하고, 지질자원연원은 자체 개발한 지진조기경보시스템 기술을 한수원에 무상으로 이전하기로 했다.

양 기관의 협력으로 지진분야 연구 활성화 및 지진대응 역량 강화는 물론, 그 외 다양한 분야로 협력범위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권헌우 한수원 구조기술처장은 “신뢰받는 원전 운영을 최우선 가치로 두고 최신 기술의 확보 및 개발을 통해 지진에 대한 원자력발전소의 안전성을 지속적으로 향상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