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KPS, 코로나 ‘KPS-CARE‘ 1단계 성공적 완료
상태바
한전KPS, 코로나 ‘KPS-CARE‘ 1단계 성공적 완료
  • 강교식 기자
  • 승인 2021.05.05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료기관 비상 발전설비 진단 프로그램 지원
한전KPS 상생협력처 이진호 실장(사진 오른쪽)이 강진의료원  정기호 원장(사진 왼쪽)에게 기부금을 전달하고 있다.
한전KPS 상생협력처 이진호 실장(사진 오른쪽)이 강진의료원 정기호 원장(사진 왼쪽)에게 기부금을 전달하고 있다.

발·송전설비 정비 전문회사인 한전KPS의 지역 의료기관 비상발전 설비진단 프로그램인 ‘KPS-CARE'가 1단계 사업을 성공적으로 종료했다고 4일 밝혔다.

Covid-19 Aid Renewal Emergency Generator의 앞글자를 따 명명한 ‘KPS-CARE'는 의료시설의 비상발전 설비를 기동 가능한 상태로 유지해 코로나19확산과 같은 비상시에도 의료설비가 정상작동을 할 수 있게 하는 한전KPS 고유의 사회적 가치창출 프로그램이다 .

한전KPS는 KPS-CARE 1단계로 2020년 12월, 전라남도의 코로나19 전담병원으로 지정된 순천의료원과 강진의료원, 2곳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비상발전 설비의 사전진단과 점검을 시행했다.

이를 통해 한전KPS는 비상 발전기 부분 보수를 포함해 엔진오일, 배터리, 항온항습기와 같은 주요 설비 및 각종 필터와 같은 소모성 부품 교체 등의 보완조치를 진행해 의료기관의 비상발전기가 비상시에 차질 없이 작동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이와 함께 한전KPS는 공공의료기관인 순천의료원과 강진의료원이 코로나19에 원활히 대응할 수 있도록 2곳 의료 기관에 방호복과 마스크와 같은 의료 장비 구매비용, 2천만 원을 기부했다.

앞으로도 한전KPS는 광주·전남의 공공의료기관과 ‘KPS-CARE' 프로그램을 확대하는 2단계 사업도 시행해 사회적 가치창출을 가속화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