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발전
중부발전,-한화솔라-삼일회계, 태양광사업 추진수상ㆍ지붕ㆍ나대지 태양광 등 총 18.2MW 설치

한국중부발전(사장 정창길)이 한화솔라파워(대표 차문환), 삼일회계법인(대표 김영식)과 손잡고 태양광발전 사업을 추진한다.

지난 5일 중부발전은 한화솔라파워, 삼일회계법인과 전국에 산재해 있는 저수지, 건물지붕 및 나대지 등 9곳에 수상태양광 4.5MW 지붕태양광 5.4MW, 나대지태양광 8.3MW 등 설비용량 총 18.2MW를 설치하고 나대지태양광에 17.7MWh의 ESS를 연계하는 내용의 ‘태양광발전사업 공동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중부발전과 한화솔라파워의 오랜 태양광사업 전문 노하우와 삼일회계법인의 재무자문 경험이 접목된 이번 프로젝트는 여러 지역에 걸쳐있는 다수의 소규모 태양광사업을 단일 SPC(특수목적법인)에 통합해서 추진하는 것으로 신속한 사업 진행이 기대된다.

김호빈 중부발전 국정과제기획추진단장은 “중부발전은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확대 및 일자리 창출 국정과제에 적극 부응하기 위해 2024년까지 태양광 발전설비 누적용량 1GW 건설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며 “이번 사업을 통한 3사간 협력관계를 기반으로 향후 더욱 많은 사업이 추진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석우 기자  dolbi2004@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석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