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경연, 에너지리더 100여명 초청 신년세미나
상태바
에경연, 에너지리더 100여명 초청 신년세미나
  • 이석우 기자
  • 승인 2018.02.19 1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경제연구원(원장 박주헌)은 에너지고위경영자 과정 및 차세대 에너지리더 과정 수료생 약 100여명을 초청해서 신년 세미나를 지난 9일 서울 삼정호텔에서 가졌고 밝혔다.

에너지고위경영자 과정은 2002년부터 에너지 분야에 종사하는 임원급 이상 대상자를 매년 교육생으로 입학시켜 13주간 정해진 일정을 수료하면 수료증을 수여하는 국내에서 가장 오래된 교육 과정으로 2017년 제16기까지 592명의 수료생을 배출했다.

또 차세대에너지리더 과정은 2009년부터 에너지 분야에 종사하는 중간 간부급 이상 대상자를 매년 교육생으로 입학시켜 13주간 정해진 일정을 수료하면 수료증을 수여하는 교육 과정으로 2017년 제9기까지 365명이 수료했다.

이날 신년세미나는 한국자원경제학회 회장인 숭실대학교 조성봉 교수가 ‘에너지 산업 및 정책 본질과 핵심 이해하기’라는 제목으로 특강에 이어 박주헌 에너지경제연구원장의 개회사와 에너지고위경영자 과정 총동문회 강병일 회장 격려사 및 차세대에너지리더 과정 총동문회 민경학 회장 축사 순으로 진행됐다.

박주헌 에너지경제연구원 원장은 “에너지고위경영자 과정 및 차세대에너지리더 과정 수료생 동문 수가 지난해까지 957명으로 올해 제17기 에너지고위경영자 과정 입학생이 들어오면1000명을 무난히 돌파할 것으로 예상이 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박 원장은 “이 두 과정은 우리나라 최고의 에너지 교육 프로그램으로 에너지 분야에 관심이 있는 분들에게는 이제는‘선택이 아닌 필수’교육 과정으로 평가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에너지고위경영자 과정 총동문회 강병일 회장(現 (주)삼천리도시가스 사업본부 사장)은 격려사에서 “에너지경제연구원에서 매년 실시하고 있는 두 개의 교육 과정은 수료 후에도 수료생들이 계속해서 끈끈한 네트워크를 유지를 통해서 에너지 분야의 각종 지식과 정보를 쌓을 수 있는 국내 최고의 교육과정”이라고 언급했다.

이어 차세대에너지리더 과정 총동문회 민경학 회장(現 한국전력기술 상무)은 축사에서 “두 개의 교육 과정을 통해서 다양한 에너지 분야의 전문가들과 소통을 할 수 있고, 수료 후에도 계속해서 초청 세미나를 개최하는 등 사후 관리도 해주는 정말로 가성비 최고인 착한 교육 과정”이라고 평가를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