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원자력통제기술원 김석철 신임원장 취임

한국원자력통제기술원(KINAC) 제5대 신임 원장에 김석철 박사가 취임했으며, 임기는 3년이다.

지난 10일 오전 취임식(사진)에서 김석철 원장은 “원자력통제기술원은 핵비확산 및 핵안보 분야에서 많은 업적을 이뤄왔다”면서 “국제협력체계 구축, 연구개발, 국제규범 준수 그리고 경영혁신을 통해 원자력통제기술원을 국민과 국제사회로부터 신뢰받을 수 있는 전문기관으로 육성하겠다”라고 밝혔다.

김석철 신임 원장은 1959년생으로 한양대학교 원자력공학과를 졸업하고 한국과학기술원(KAIST)에서 원자력 및 양자공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또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KINS), 국제원자력기구(IAEA)에서 원자력 안전-안보분야 국제 전문가로 활동하는 등 원자력 규제 및 핵안보 분야에 대한 전문성을 갖춘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한편 한국원자력통제기술원은 2006년 설립된 원자력안전위원회 산하 정부 출연연구기관이며, 평화로운 원자력 이용을 위해 설립된 기관으로 핵비확산과 핵안보를 위한 규제를 전담하고 있다.

김소연 기자  ksy@knpnews.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