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발전
동서발전-건설생활환경시험硏 ‘손잡아’소재·품질·안전 분야 기술 협력…中企 원자재 시험수수료 할인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은 지난 4일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KCLㆍ원장 윤갑석)과 발전 분야 기술교류 및 상생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양사는 ▲발전 및 신재생 에너지 분야 기술 개발을 위한 기술 협력 ▲재난안전·품질 분야에서의 기술 협력 ▲협력기업의 신기술 인증 취득 및 연구개발 사업 지원 ▲협력기업의 납품용 원자재에 대한 시험 수수료 할인(20%) 등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동서발전에 따르면 이번 협약을 통해 매년 약 1300여 품목의 기자재를 납품하는 중소 협력기업들의 시험성적서 발급 비용을 절감하게 됐다. 뿐만 아니라 협력기업이 품질 분야 컨설팅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하여 우수한 기술력과 품질을 바탕으로 한 글로벌 역량을 갖추게 될 전망이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협력기업의 품질 경쟁력이 향상 되고 동서발전의 설비 신뢰도 역시 제고될 것”이라며 “향후 친환경 에너지 기술 발전을 위한 공동 연구 및 신산업 진출에도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김소연 기자  ksy@knpnews.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