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한수원
고리 4호기, ‘제25차 계획예방정비’ 착수오는 11월 16일까지 제어봉 기능시험 등 설비개선 수행

고리원자력발전소 4호기(가압경수로형, 95만kW급)가 주요설비의 정비와 연료교체 등을 위해 지난 8일 오후 17시부터 출력을 감소해 다음날인 9일 오전 10시경 발전을 중단하고 계획예방정비에 들어갔다.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본부장 이인호)에 따르면 이번 계획예방정비는 오는 11월 16일까지 진행될 예정으로 ▲제어봉 기능시험 및 제어봉 위치지시계통 정비 ▲연료 인출 및 재장전 ▲원자로 특성시험 ▲원자력안전법과 전기사업법에 따른 법정검사 등 주요 기기 계통에 대한 점검 및 검사, 설비개선을 수행해 원전 신뢰성과 안전성을 향상시킬 계획이다.

한편 고리 4호기는 지난해 4월 제24차 계획예방정비 이후 발전을 재개해 약 450여 일간 발전정지 없이 안전하게 운전했다.

이석우 기자  dolbi2004@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석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