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한수원
한울본부, 정비분야 15개 협력사 ‘相生간담회’ 가져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종호)는 지난 7일 ‘2019년 한울본부-협력업체 간 상생협력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상반기 간담회에 이어 시행된 이번 하반기 간담회에는 정비분야 15개 상주협력업체 관계자 및 관련 부서 팀장 등이 참석했다. 협력업체와 동반성장 기반을 조성하기 위해 마련된 소통의 장은 오찬을 겸해 시행됐다.

이날 간담회는 장정일 대외협력처장의 인사말로 시작해 본부 현황 브리핑과 계약 관련 제도 개선사항 및 출입 관련 협조사항 발표가 진행됐다. 이어 한울본부의 청렴 및 안전 정책을 적극 반영해줄 것을 요청한 후, 협력업체 애로 및 건의사항을 수렴하고 지원 방안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협력업체 관계자들은 사무동 환경 개선 등 다양한 의견을 제시하면서 한울본부와 함께 성장하는 동반자가 되기를 희망했다.

장정일 한울원자력본부 대외협력처장은 “지난 40여 년 간 원자력산업계를 함께 일구어 온 협력업체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협력업체 업무환경 개선 관련 협의를 위해 노력할 것이며, 앞으로도 상호 이해와 협력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울본부는 앞으로도 협력업체 간담회를 지속적으로 개최해 상생협력 기반 조성을 통한 동반성장 실현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김소연 기자  ksy@knpnews.com

<저작권자 © 한국원자력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