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그린뉴딜 실현 융복합 新사업 박차
상태바
한수원, 그린뉴딜 실현 융복합 新사업 박차
  • 이석우 기자
  • 승인 2020.07.27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와 환경, 수소 분야를 대표하는 3개 기관이 그린뉴딜 실현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은 지난 23일 서울 메리어트호텔에서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장준영), 한국수소산업협회(회장 김방희)와 그린뉴딜 실현을 위한 ‘융·복합 신사업 공동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들 기관은 협약에 따라 ▲바이오가스를 이용한 그린수소 생산 및 연료전지 시스템 인프라 구축 ▲폐기물 처리 시 발생 에너지 활용을 극대화하는 처리시설의 새로운 모델 구축 ▲생활용 수소인프라 구축 및 보급 ▲국내 수소 전문기업 기술개발 및 개발기술의 적용 지원 ▲상기 사업과 연관 있는 해외사업 발굴 및 추진 등을 위해 협력키로 했다.

각 기관은 핵심역량과 자산을 활용, 그린수소 산업 활성화 및 관련 산업 생태계 육성에 기여하고 새로운 형태의 융·복합 신사업 모델 구축 및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에 부응한다는 계획이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3개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에 따른 지속적인 소통과 협력 강화로 그린뉴딜 정책 실현 및 미래 성장사업의 교두보를 마련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