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환경공단, ‘M(모바일) 방폐장’ 언텍트 소통
상태바
원자력환경공단, ‘M(모바일) 방폐장’ 언텍트 소통
  • 김경섭 기자
  • 승인 2020.11.12 12: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폐장 투어, VR, 게임 등 다양한 콘텐츠로 코로나 소통 극복
‘M(모바일) 방폐장’ 초기 화면.
‘M(모바일) 방폐장’ 초기 화면.

한국원자력환경공단(이사장 차성수)은 코로나19로 인한 방폐장 방문, 대면홍보 중단 등의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모바일 홍보관인 ‘M(모바일) 방폐장’을 10일 개관했다.

올해 코로나로 인해 예년보다 방문객이 90% 정도 줄어들어 홍보에 어려움을 겪으면서 방폐물사업에 대한 국민 이해제고를 위해 원자력환경공단은 국민들이 방폐장을 방문하지 않고도 휴대폰에서 방폐장과 관련된 다양한 정보를 접할 수 있도록 ‘M(모바일) 방폐장’을 열었다.

이번 M방폐장은 방폐장 가이드투어, VR(가상현실), 모바일 사보, 채용컨설팅, 게임, 이벤트 등으로 구성됐으며, VR(가상현실) 콘텐츠는 국민들이 방폐물인수에서 처분까지 전과정과 방폐장 주변 방사선 환경조사 과정, 관광지 등을 직접 현장을 방문한 것처럼 실감나게 체험할 수 있는 가상의 공간이다.

특히 방폐장 가이드 투어 영상을 통해 모바일에서 중저준위 방폐장 구석구석을 둘러볼 수 있고, 방폐장 가이드투어는 전문배우가 공단과 방폐물사업, 방폐물 인수검사 과정, 동굴 처분시설 구조와 안전성 등 3편으로 나눠 국민 눈높이에 맞춰 쉽게 설명해주고 있다.

또 어린이, 주부 등이 게임을 통해 방폐물사업에 대해 쉽게 이해할수 있는 방폐마블, M방폐장 방문자의 흥미를 유발할수 있는 다양한 코너가 마련된다.

앞으로 공단은 모바일 사보, 사보에 연재되고 있는 어린이 동화를 활용한 오디오북, 신입사원 채용 컨설팅 등 콘텐츠를 확대해 나가고, M방폐장에 소개된 콘텐츠를 홈페이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온라인 홍보채널로 확산시켜 국민들과 비대면 소통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차성수 한국원자력환경공단 이사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해 국민들이 모바일로 언제어디서나 방폐물사업에 대한 정보를 손쉽게 얻을수 있도록 M방폐장의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