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사회공헌 ‘희망나래 도서관’ 264호 개관
상태바
한수원, 사회공헌 ‘희망나래 도서관’ 264호 개관
  • 이석우 기자
  • 승인 2020.11.27 0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영태 상생협력처장 “아동·청소년들이 배움의 장 되길”
한국수력원자력이 26일 경주시에 위치한 외동열매지역아동센터에 ‘희망나래 도서관’ 264호를 준공하고 개관식을 열었다. 행사에 참석한 전영태 한수원 상생협력처장(왼쪽 세번째) 등 한수원 직원들과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 한수원 홍보실)
한국수력원자력이 26일 경주시에 위치한 외동열매지역아동센터에 ‘희망나래 도서관’ 264호를 준공하고 개관식을 열었다. 행사에 참석한 전영태 한수원 상생협력처장(왼쪽 세번째) 등 한수원 직원들과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 = 한수원 홍보실)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이 26일 경주시에 위치한 외동열매지역아동센터에 지역 사회공헌 일환으로 ‘희망나래 도서관’ 264호를 준공하고 개관식을 가졌다.

이날 개관식에서 한수원은 도서관과 함께 아동·청소년들을 위한 책 500여권과 가구류, 도서관리 프로그램 등을 지역아동센터에 전달해 지역 아동과 청소년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줬다.

희망나래 도서관은 올해 9년째를 맞이하는 한수원의 대표 사회공헌 활동인 ‘행복더함 희망나래’사업의 하나다. ‘행복더함 희망나래’ 사업은 전국 지역아동센터의 학습환경 인프라 개선을 위해 통학·체험학습용 ‘안심카’ 제공, 맞춤형 ‘희망나래 도서관’ 설치, 정서 함양을 위한 문화체험 등을 지원하는 것이다.

한수원은 2012년 사업을 시작한 이래 올해까지 총 264곳의 희망나래 도서관 설치와 579대의 안심카 등을 지원했다.

더불어, 한수원 본사가 위치한 경주지역의 28개 지역아동센터에 대해서는 안심카 및 도서관 설치 외에도, 낙후된 지역아동센터 시설의 개보수를 돕는 등 아동·청소년이 더 나은 교육환경에서 꿈을 키울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전영태 한수원 상생협력처장은 “희망나래 도서관이 아동·청소년들이 꿈을 키울 수 있는 훌륭한 배움의 장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한수원은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을 통해 아동·청소년들이 바르게 성장할 수 있는 안전하고 행복한 미래를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